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연예계 최연소 커플이었던 진원과 박민지가 얼마 전 결별했다.

진원 소속사 관계자는 2일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에 "진원과 박민지가 각자 더 좋은 미래를 위해 서로 일에 몰입하기 위해 친구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보통의 연인들이 그러하듯 성격 차이로 결별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마음을 정리하고 현재 다음 작품 활동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앞서 진원과 박민지는 1989년생 동갑내기로 지난 2007년 KBS 2TV 성장드라마 '최강 울엄마'에서 연기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한 바 있다. 이후 공연장 등 공개 데이트로 주변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었다.

진원은 '최강 울엄마', 영화 '아들' 리얼리티프로그램 '다섯 남자와 아기천사' 등에 출연한 연기자다.

박민지는 고교생의 이성교제를 사실적으로 그린 영화 '제니, 주노'에 출연했으며, 드라마 '최강 울엄마', '너는 내 운명', '부자의 탄생' 등에 출연했다. (사진출처: 우측 진원 미니홈피)
한RSS추가버튼 믹시추천버튼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이상한 개구리 Azn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