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담 부부' 조권과 가인, 윤두준이 MBC 시트콤 '몽땅 내사랑'의 흥행을 위해 의기투합했다.

MBC는 '몽땅 내사랑'의 첫 방송에 앞서 오는 5일 '몽땅 내사랑' 스페셜 방송인 '몽땅 미리보기'를 방영한다.
'몽땅 미리보기'는 '무릎팍도사'를 패러디, 건방진 도사 유세윤이 짜리몽땅(?) 도사가 돼서 조권과 가인, 윤두준의 고민을 해결해준다는 콘셉트로 제작됐다.

조권과 가인, 윤두준은 "'몽땅 내사랑' 대박 날까요"라는 고민을 들고 유세윤을 찾았다. 유세윤이 얽히고 설킨 '몽땅 내 사랑'의 이야기 흐름과 인물들 간의 관계를 조권, 가인, 윤두준을 통해 속속들이 파헤침으로서 새 시트콤에 대한 기대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는 것.

조권과 가인, 윤두준은 극중 각자 발전했으면 하는 희망 러브라인, 키스신에 대해 털어놓았다. 윤두준은 희망 러브라인으로 밝힌 윤승아에게 영상 편지를 보냈으며, 가인은 극중 키스하고 싶은 인물로 전태수를 뽑은 독특한 이유를 밝혀 촬영장이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이다.

윤두준은 또 노출신 비화를 들려주며 큰 웃음을 전했고, 조권은 속사포 대사 연기가 어려웠다며 연기를 살짝 공개하기도 했다. 이들은 아이돌 출신의 연기자 중 롤모델로 각자 탑, 윤아 등을 꼽기도 했으며 연기에 임하는 진지한 자세를 보여줬다고.

이날 특집 방송에서는 NG모음과 현장 스케치도 방영될 예정이다.

'몽땅 내 사랑'의 미리보기 스페셜은 오는 5일 오후 7시 45분에 방영될 예정이며 8일 첫방송된다.



한RSS추가버튼 믹시추천버튼 올블로그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Posted by 이상한 개구리 Aznail